본문 바로가기

열린마당

열린마당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보기 - 제목, 작성자, 내용, 파일, 조회수, 작성일 정보 제공.
제목 고추 육묘관리 요령
작성자 농업기술센터
파일 고추 모잘록병.JPG고추 모잘록병.JPG 고추 모잘록병.JPG 파일 미리보기
고추 저온피해.jpg고추 저온피해.jpg 고추 저온피해.jpg 파일 미리보기
조회수 27
작성일 2022.03.18
육묘기 온·습도 관리 주의 당부

보은군농업기술센터(소장 홍은표)는 최근 온도 일교차가 커지면서 발생하고 있는 고추 육묘기 생리장해 등에 대비해 육묘상 관리에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고추는 육묘기간(80~90일)이 길고, 모종 상태가 초기 수량에 큰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때인 만큼 이 시기에는 온도와 수분, 병해충 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육묘기의 적정 생육온도는 낮에는 25~28℃, 밤에는 15~18℃가 유지되도록 하고 고온이나 저온으로 인한 장해를 받지 않도록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야간의 저온과 과습으로 인해 병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낮에 자주 환기시켜줘야 한다.

환기 시에는 육묘하우스 입구 쪽 묘상 배치를 피하여 어린 모종이 찬바람을 직접 맞지 않도록 하고, 생육의 경과에 따라 환경을 고려하여 자리를 옮겨주어야 고른 육묘가 가능하다.

또한 육묘 기간 중 총채벌레, 진딧물, 잘록병 등 병해충이 발생하면 정식 후 생육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철저한 주변 환경관리와 주기적인 정밀예찰로 방제에 집중해야 한다.

김대현 소득작물팀장은 “파종부터 정식 전까지 육묘 기간 관리가 정식 후 정상적인 생육을 위해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육묘관리에 철저를 기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